무소속 심영배·김완자 후보, 단일화 물꼬
무소속 심영배·김완자 후보, 단일화 물꼬
  • 전북중앙
  • 승인 2008.04.02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완산을 지역 총선에 무소속 출마한 심영배, 김완자 두 후보의 단일화 논의가 급물살을 타고 있다.

두 무소속 후보간 단일화가 이뤄진다면 이 지역에서 통합민주당 공천을 받은 장세환 후보와 접전이 예상된다.

심 후보 측 관계자는 2일 “오전에 진행된 KBS의 국회의원 후보자 초청 토론회에서 두 후보 모두 무소속 후보 단일화에 대한 필요성을 공감했다”며“이르면 주말께 단일화가 예상된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단일화 방식은 결정되지 않았으나 어떤 형태의 단일화 방식도 수용하겠다는 자세를 보이고있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 측도 “단일화에 대한 의지가 높다”며 “여론조사결과와 지역 민심 등이 단일화의 가장 구체적인 방식 될 것”이라고 말했다.

/총선취재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