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연합 “민주당, 무소속 지지 당원 출당 조치는 협박”
민주연합 “민주당, 무소속 지지 당원 출당 조치는 협박”
  • 전북중앙
  • 승인 2008.04.06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무소속 후보의 연대 모임인 전북민주시민연합은 6일 통합민주당의무소속 후보 지지자에 대한 출당 발언과 관련, 논평을 내고 “언론플레이용 협박에불과하다”며 “출당 조치를 운운하기에 앞서 반성하라”고 요구했다.

민주연합은 “선거 막판까지 민주당 공천 후보들이 혼전 속에 헤매는 것은, 공천결과의 부당성을 인식한 도민의 냉랭한 시선 때문임을 알아야 한다”며 “무소속후보 지지당원을 출당하기는커녕 손도 대지 못하고 있는 속사정은 따로 있다”고 주장했다.

민주연합은 논평에서 “일반 당원뿐 아니라 당 원로부터 주요 핵심인사들을 포함한 당원들이 공천 후보가 아닌무소속 후보 진영에 몰려 있어 출당할 경우 당세의 현저한 약화가 우려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민주연합은 “왜 수많은 당원들이 무소속 후보를 돕기 위해 스스로 나섰는지를 돌아보고 반성해야 한다”며“정말 해당행위자를 가려 출당조치 하겠다면 김원기, 정대철 등 무소속 후보 지원을 다니 당내 원로와 주요 인사들부터 해야 할 것”이라고강조했다.

/총선취재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