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 5월 임시국회 소집 위해 민주당과 협상 돌입
한나라, 5월 임시국회 소집 위해 민주당과 협상 돌입
  • 편집부
  • 승인 2008.04.14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나라당은 14일 5월초 임시국회를 소집하기 위해 통합민주당과 본격 협상에 돌입키로 했다.

안상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경제 살리기에는 여야 따로 없다.

17대국회에서 민생 법안, 규제 완화 법안, FTA 비준 동의안 등이 반드시 처리돼야 할 것"이라며 "5월초에 임시국회를 소집할 수 있도록 오늘부터 김효석 원내대표와 협상을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안 원내대표는 이어 "6,7,8월은 18대 국회 원 구성과 상임위 배분 문제 협상, 여름 휴가 등이 겹쳐서 공전될 가능성 높다"며 "6개월 간 국회가 열리지 않으면 경제 살리기를 위한 제도 정비와 국정 운영에 막대한 지장이 초래된다.

5월 임시 국회가 반드시 열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그는 낙천한 17대 국회의원들에게도 "총선에서 낙선해 18대 국회에 못 오는 많은 의원들도 사명감을가지고 국회의원 본연의 임무를 수행할 것으로 믿는다"며 "5월 임시국회에 모두 참여해 17대 국회의원으로서의 마지막 의무를 다하는 것이 국민에 대한 도리"라고 임시 국회 참여를 촉구했다.

이한구 정책위의장도 "이명박 대통령이 임시 국회를 빨리 열어달라고 요청하는것은 지극히 당연한 일"이라며 "사실 민주당의새 지도부 선출 문제 등 생각하면서 5월보다는 4월에 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어린이 유괴, 성폭행, 부녀자 납치, 불량식품관련 사범 처리와 예방에 필요한 법률 개정은 더 이상 기다릴 수 없다"며 "민주당은 말로만 서민과 중산층을 위한 정당이라고 하지 말고, 실제행동으로 보여줄 좋은 계기가 왔다"고 협조를 거듭 촉구했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