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지마 범죄 기승 시민들 ‘불안’
묻지마 범죄 기승 시민들 ‘불안’
  • 이강모
  • 승인 2008.04.30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경찰서는 30일 말다툼을 벌이던 마을 주민을 살해하려다 미수에그친 정모씨(35)에 대해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경찰에 따르면 평소 기관지가 좋지 않은 서모씨(64ㆍ여)의 남편 신모씨가평소 침을 뱉고 다니는 것에 불만을 품고 있던 정씨는 신씨가 자신의 담 벼락에 침을 뱉었다는 이유로 신씨 부부와 말다툼을 벌이다 서씨의 얼굴과목 등을 흉기로 찔러 살해하려고 한 혐의다.

 /이강모기자 kangmo5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