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교육당국 특별감사
<속보>교육당국 특별감사
  • 신정관
  • 승인 2008.05.19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촛불집회 신고를 낸 학생에 대한 사법당국의 조사에 학교측이 과잉 협조했다는 논란(본보 16일자 15면)이 일자 교육당국이 빠르면 이번 주 특별감사에 착수하기로 했다.

도 교육청 19일 “학생들의 학습권은 어떠한 경우에도 보호받아야 마땅하다”면서 “촛불집회 신고를 낸 학생에 대한 경찰의 조사 과정에서 학교측이 학습권 보호를 위해 어떤 조치를 취했는 지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하기 위해 감사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도 교육청은 특별감사팀을 꾸려 빠르면 이번 주 해당 학교에 대한 감사에 착수한다는 계획이다.

교육당국은 감사 결과에 따라 학생을 불러 낸 교사의 잘못이 인정될 경우 재단측에 문책을 요구하는 한편 이번 사건을 계기로 학생의 학습권 보장을 위한 제도적 개선책도 함께 내놓을 방침이다.

결국 이번 감사의 핵심은 해당 학생이 수업중에 불려나가 경찰 조사를 받았는 지 여부에 초점이 맞춰질 것으로 보인다.

이 경우 해당 교사가 학생의 학습권 보호를 외면했다는 비판을 피할 수 없기 때문이다.

한편 이번 사건은 지난 6일 전주덕진경찰서 정보과 직원이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집회 신고를 낸 전주시내 모 고등학교 학생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학교측이 수업중이던 학생을 불러내 학교측이 경찰에 과잉협조 한 것 아니냐는 비판이 제기됐다.

/신정관기자 jkpe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