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네티즌, "부시 대통령은 간이 콩알만해"
中 네티즌, "부시 대통령은 간이 콩알만해"
  • 전북중앙
  • 승인 2008.08.11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의 조지 W 부시 대통령은 세상에서 가장 간이 작은 대통령이다?

지난 8일 전용기인 에어포스원을 이용해 베이징에 입성한 부시 대통령이 혹시 일어날 테러에 대비, 600여 명의 경호원을 거느린 사실이 알려지면서 중국 네티즌들로부터 질타를 받고 있다.

이는 미국올림픽위원회가 베이징올림픽에 파견한 선수 595명보다 더 많은 수치로 중국 네티즌들은 부시 대통령을 '겁쟁이'이라면서 좋지 않은 시선을 보내고 있다.

특히, 이들 경호원들은 대졸 이상의 학력과 3년 이상의 강력 수사 경력도 갖고 있는 등 막강한 전투 능력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네티즌들은 이와 관련 "베이징은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곳이다"면서 "미국은 자신의 이익을 위해 못된 행동을 주저하지 않고 해놓고 왜 자신의 목숨에는 연연해 하는가"고 격분해 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일국의 대통령의 행동으로는 보이지 않는다"면서 "정말 간이 작은 대통령"이라고 질타하기도 했다.

부시 대통령은 또 올림픽 기간 차오양공원을 방문, 미국 비치발리볼 선수들과 단란한 한 때를 보내는 모습이 자주 포착돼 "전쟁난 것은 알고 있는냐"는 여론의 뭇매를 받기도 했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