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불조심' 국립공원 내 78개 탐방로 출입 통제
'산불조심' 국립공원 내 78개 탐방로 출입 통제
  • 전북중앙
  • 승인 2008.11.04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오는 15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를 '국립공원 산불조심기간'으로 정하고 등산로 폐쇄를 포함한 산불방지 대책을 시행키로 했다고 4일 밝혔다.

'산불조심기간'에 전국 19개 국립공원 329개(1193.79km) 탐방로 가운데 산불발생 위험이 높은 지리산 노고단~장터목 구간 등 78개 탐방로(440.65km)는 출입이 전면 통제되고, 산불위험이 상대적으로 낮은 251개 탐방로(753.14km)는 평상시와 같이 출입이 가능하다.

공단은 또 '산불 집중관리 대상지역'을 중심으로 인력을 배치해 통제구역 무단출입, 흡연행위, 인화물질 반입, 불법취사, 모닥불이나 논두렁 소각행위 등에 대해 단속할 방침이다.

평상시 국립공원 내에서는 흡연 및 인화물질 반입 행위가 제한돼 있다.

통제구역을 무단으로 출입할 경우 5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인화물질 소지 및 흡연 행위 위반시 1차 20만원, 2차 40만원, 3차 6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