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명 기탁자 선행
익명 기탁자 선행
  • 최경수
  • 승인 2010.02.11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앞두고 이름을 밝히지 않은 기탁자가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오수면(면장 이남재)사무소에 쌀을 기탁해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오수면에 따르면 지난 10일 익명을 요구한 기탁자가 오수농협RPC에서 생산된 해보드미쌀 20㎏들이 50포대(190만원 상당)를 오수면사무소에 기탁하며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는 주문.오수면 관계자에 따르면 “어려운 경제상황에 온정의 손길이 가뜩이나 위축되고 점점 삭막해져 가는 우리사회에 훈훈한 정을 심어줘 귀감이 되고 있다”며 “기탁자의 뜻에 따라 오수면 마을단위 불우이웃을 고루 선정해 설날 전에 기탁자의 따뜻한 정과 함께 전달할 계획이다”고 말했다/임실=최경수기자chks@jj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