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공립 등록금 물가보다 4배 올라
국공립 등록금 물가보다 4배 올라
  • 전북중앙
  • 승인 2010.02.17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5년 동안 국·공립대의 대학교 등록금 인상률이 사립대를 능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과학기술부가 17일 발표한 '2004~2009 국내 4년제 대학 등록금 인상률' 통계자료에 따르면 국·공립대와 사립대의 등록금 인상률은 각각 44.5%, 28.6%였다.

국·공립대는 사립대에 비해 약 1.5배 높은 인상률을 기록했다.

구체적인 내용을 살펴보면 국·공립대와 사립대의 평균 등록금은 5년 전 각각 290만원과 577만원이었던 것이 각각 129만원과 165만원씩 인상됐다.

금액만 놓고보면 사립대가 30여만원 더 오른 것으로 보이지만, 기본적으로 사립대의 등록금이 국·공립대보다 약 1.5배 많기 때문에 인상률만 따지고 보면 국·공립대가 높다고 교과부는 설명했다.

등록금 인상률을 물가 상승률과 비교해 보면 2006년과 2007년 국․공립대의 등록금 인상률은 9.9%와 10.3%였는데, 당시 물가 상승률은 2.2%, 2.5%를 기록했다.

결과적으로 등록금이 물가보다 약 4배 이상 오른 셈이다.

세계적인 경제침체의 여파로 지난해는 국·공립대와 사립대 모두 모두 0.5%의 등록금 인상률을 기록하는데 그쳐 등록금 인상률이 다소 둔화됐다.

계열별 등록금 인상률에서는 국·공립대와 사립대 모두 의학과 공학계열이 가장 많이 상승했다.

사립대는 의대와 공대가 각각 780만원에서 1004만원, 653만원에서 842만원으로 올랐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