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잡습니다
바로잡습니다
  • 박효익
  • 승인 2011.05.26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보 5월 25일자 6면 ‘지체장애인 성폭행미수 복지관 직원 사회봉사명령’ 제하 기사 중 ‘장애인복지관에서 원생을 성폭행하려 한 혐의로 기소된 복지관 직원 김모(66)씨’는 복지관 측에서 채용한 정식 직원이 아닌, 장애인 일자리 창출 사업에 따라 복지관에서 특정 업무를 담당하게 된 근로자임이 확인됨에 따라 ‘장애인복지관에서 원생을 성폭행하려 한 혐의로 기소된 김모(66)씨’로 바로잡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