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롬비아 수교 기념 우표 판매
콜롬비아 수교 기념 우표 판매
  • 서병선
  • 승인 2012.03.08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방우정청(청장 남준현)은 한국-콜롬비아 수교 50주년을 맞아 콜롬비아 우정과 함께 기념우표 2종을 9일부터 전국 우체국에서 판매한다고 밝혔다.

콜롬비아는 1950년 중남미국가 중 유일하게 유엔군의 일원으로 6.25 전쟁에 참전했으며, 1962년 수교 이후 지난 50년간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여러 방면에서 전통적 우호관계를 발전시켜오고 있다.

기념우표는 세계 최고의 품질로 손꼽히는 양국의 대표적인 작물인 한국의 ‘인삼’과 콜롬비아의 ‘커피’를 소재로 했다.

고려인삼이라 불리는 우리나라의 인삼은 사포닌의 함유량이 높아 면역력 증진, 피로회복 등 효과가 탁월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콜롬비아 커피는 특유의 강한 신맛과 향으로 전 세계 커피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다음 우표는 ‘2012 서울 핵안보정상회의 기념우표’2종으로   3월 26일 발행된다.

/서병선기자 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