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공개
제13회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공개
  • 이병재
  • 승인 2012.04.03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3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프랑스계 스위스 감독 위르실라 메이에의 ‘시스터’가 선정됐다.

<관련기사 14면> 전주국제영화제조직위는 3일 오전 전주영화제작소 4층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에서 열린 상영작 발표 공식 기자회견을 통해 “이 영화는 올 2월에 열린 제62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특별은곰상을 받은 작품으로 재능있는 신인감독을 발굴하고, 그들의 잠재력있는 영화를 지속적으로 소개해 온 영화제 개막작으로 손색이 없을 것이다”고 밝혔다.

또 폐막작으로는 지난해 베니스영화제에서 첫 공개돼 평단의 절찬을 받은 홍콩 허안화 감독의 ‘심플 라이프’를 선정했다.

이날 조직위가 기자회견에서 밝힌 올 영화제 상영작은 42개국 184편. 상영작 수는 지난해보다 줄었으나 예년에 비해 더 다양한 스펙트럼의 프로그램을 선보이겠다는 계획이다.

/이병재기자 kanadas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