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지방우정청(청장 문성계)은
전북지방우정청(청장 문성계)은
  • 서병선
  • 승인 2012.09.17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방우정청(청장 문성계)은 17일부터 29일까지 13일간을 ‘추석 우편물 특별소통기간’으로 정하고, 완벽한 소통을 위해 비상근무체계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올 추석에는 농수산물이 태풍 등의 영향으로 가격이 다소 불안정하지만 추석이 평년대비 약 10일정도 늦어 성수품 출하는 대체로 원활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소포우편물도 늘어날 전망이다.

이 기간 소포우편물은 지난해 추석 명절 94만개 보다 약 6.4%(6만개)정도 증가한 100만개(하루 평균 약 77천개)가 소통될 것으로 예상되며, 가장 물량이 많은 날에는 평소보다 최고 3배 이상 증가한 11만2천개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전북지방우정청은 추석 소포우편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특별소통대책반’을 설치하고 도내 221개 우체국, 전주우편집중국 등 전 관서와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반드시  ‘추석 우편물 정시소통’을 실현하겠다는 방침이다.

/서병선기자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