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PCO, 24억원 온누리상품권 구매
KEPCO, 24억원 온누리상품권 구매
  • 서병선
  • 승인 2012.09.25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EPCO(한국전력, 사장 김중겸)는 추석 명절을 맞이하여 전통 재래시장 활성화 지원을 위해 전 직원이 참여하여 24억원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했다.

 KEPCO는 작년에 전국 35개 전통시장과 자매결연을 맺고 32억2천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구매한바 있으며, 금년에도 설명절 21억6천만원을 포함하여 지금까지 총 60억원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하는 등 지속적으로 전통 재래시장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김중겸 사장은 “경기침체로 서민들의 생활이 어려워질수록 소외계층에 대한 따뜻한 관심과 지원이 더 필요하다”고 하면서, “KEPCO는 지역경제 발전, 중소상인과의 상생협력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하여 앞으로도 전통 재래시장 활성화에 적극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KEPCO는 볼라벤, 덴빈, 산바 등 연이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의 피해복구를 지원하기 위해 성금 1억원을 9월 24일 언론기관을 통해 재난구호단체에 기탁햇다.

/서병선기자 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