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권 전통시장 김장재료 구입비용 가장 저렴”
“전라권 전통시장 김장재료 구입비용 가장 저렴”
  • 서병선
  • 승인 2012.11.29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김재수)는 전라권 전통시장의 김장재료 구입비용이 20만8천7원으로 전국 5개 권역 중 가장 낮다고 발표했다.

aT전북지사(지사장 송강섭)에 따르면 이번 김장재료 구입비용 조사는 전국 17개 지역을 수도권, 충청권, 전라권, 경북권, 경남권 등 5개 권역으로 구분하여 조사한 것이다.

권역별로 김장재료를 전통시장에서 구입할 경우 20만8천원~22만3천원 선으로 전라권, 충청권, 수도권 순으로 낮게 나타났다.

또한, 대형유통업체는 23만 9천원∼24만 2천원 선이며, 낮은 순서대로 경북권, 충청권, 경남권이라고 밝혔다.

전국적으로 평균 구입비용은 전통시장 21만7천476원, 대형유통업체 24만2천260원으로 전통시장이 약 10%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송강섭 지사장은 “최근 기상여건이 좋지 못해 출하물량이 줄어든 쪽파‧갓은 오름세를 보였으나, 정부비축물량(배추‧마늘 등) 지속 방출과 고춧가루‧대파 가격 하락, 김장관련 품목 할인행사 영향 등으로 유통업체 구입비용이 지난 주 대비 소폭 감소된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다.

aT는 향후 12월 7일에 가격추이 분석정보 등 유용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관련 내용은 aT 농산물유통정보 홈페이지(www.kamis.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병선기자 s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