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쓰저축은행 매각 또 다시 불발
예쓰저축은행 매각 또 다시 불발
  • 김대연
  • 승인 2012.11.29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에 본점을 두고 있는 예쓰저축은행의 매각작업이 또 다시 불발됐다. 29일 예금보험공사는 가교저축은행인 예쓰저축은행과 예한별저축은행 인수의향서(LOI) 접수를 마감한 결과 각각 1곳과 3곳의 금융사가 참여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예쓰저축은행 입찰은 아프로파이낸셜그룹(러시앤캐시)만 참여해 유효경쟁이 성립되지 않아 유찰됐다. 예쓰저축은행은 영업정지된 전북·으뜸·전주·보해저축은행을 합쳐 만든 가교저축은행으로 예보는 예쓰저축은행 매각을 위해 수차례 입찰을 진행했으나 번번히 실패했다.

/김대연기자 eod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