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금융기관 수신↓ 여신↑
전북 금융기관 수신↓ 여신↑
  • 김대연
  • 승인 2012.12.13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월 전북지역 금융기관의 수신은 감소로 돌아선 반면 여신은 증가폭이 확대됐다.

13일 한국은행 전북본부가 발표한 ‘2012년 10월중 전북지역 금융동향’에 따르면 전북 금융기관의 10월 수신은 2천219억원으로 전월(4천455억원)에 비해 크게 감소했다.

예금은행 수신은 전월말 휴일에 따른 세금이연 납부 및 예금금리 인하로 만기자금이 이탈하는 등 감소로 전환됐다.

비은행기관 수신은 농수산물판매 대금 유입 둔화 등 상호금융수신 증가폭이 줄어 증가규모(3천131억원→2천564억원)가 축소됐다.

같은 기간 여신은 NH농협의 회원조합에 대한 벼 매입자금대출 등으로 증가규모(4천201억원→4천897억원)가 확대됐다.

예금은행 여신은 NH농협의 회원조합에 대한 벼 매입자금대출 및 전월 추석연휴 신용카드 이용대금 결제 등으로 증가규모(3천963억원→4천180억원)가 확대됐으며, 비은행기관 여신 역시 일부기관의 PF대출 취급 등으로 증가세(238억원→717억원)를 기록했다.

/김대연기자 eod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