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은행 삼천동지점 이전
전북은행 삼천동지점 이전
  • 김대연
  • 승인 2013.02.0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은행(은행장 김 한) 삼천동지점이 5일 이전식과 함께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전북은행 삼천동지점은 1993년 개점한 이래 그동안 어려운 금융환경 속에서도 점주권 영업활동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해 왔다.

특히 전북은행은 삼천동지점을 소매금융 전문은행으로 역할을 수행하도록 ‘JB 희망 금융프라자’ 거점점포로 선정, 서민층 금융지원에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토록 했다.

김 한 은행장은 인사말에서 “최근 전북은행의 괄목할 만한 성과는 지역은행에 대한 지역민의 많은 사랑을 받았기 때문에 가능했었다”며 “앞으로도 변화와 혁신을 기조로 한 점포망 정비와 신설을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바짝 다가서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념행사에는 전북은행 김 한 은행장과 고객대표인 (유)플러스건설 나춘균 회장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김대연기자 eod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