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지역 2월 주식거래량•대금 큰폭 감소
전북지역 2월 주식거래량•대금 큰폭 감소
  • 김대연
  • 승인 2013.03.06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전북지역의 주식 거래량과 거래대금이 큰 폭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거래소 광주사무소가 발표한 ‘2월 전북지역 주식거래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전북지역 거래량은 2억3천252만주로 전달보다 31.08%(1억485만주), 거래대금은 9천891억원으로 전달보다 25.80%(3천440억원) 각각 감소했다.

지역 투자자들이 전체 거래에서 차지한 거래량 비중은 1.37%로 전달(1.50%)보다 소폭 감소했고, 거래대금도 0.83%로 전달(0.87%)보다 소폭 줄었다.

지역 거래량 상위 종목은 유가증권시장에서 미래산업, 우리들생명과학, 우리들제약, SG세계물산, SH에너지화학 등 순이고, 코스닥시장에서 국제디와이, 온세텔레콤, 빅텍, 오픈베이스, 자연과환경, 에스코넥, 코리아뱅크 등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 거래대금 상위 종목은 유가증권시장에서 KODEX레버리지, 엔씨소프트, 미래산업, 기아차, SK하이닉스, LG전자 등의 순이고 코스닥시장에서 안랩, 빅텍, 오픈베이스, 다날, 스페코, 다믈멀티미디어, 서울반도체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김대연기자 eod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