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운송업체 3곳 압수수색
화물운송업체 3곳 압수수색
  • 윤승갑
  • 승인 2013.04.04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 근절대책 발표따라 등록-증차 위법행위 단속

지난해 말 국토해양부가 사업용 화물자동차 불법 증차·등록 근절을 위한 종합개선대책을 발표하고 단속에 돌입한 가운데 전주지방검찰청이 4일 전북화물자동차사업협회 등 화물차 운송업체 3곳에 대한 압수수색을 단행했다.

이날 전주지검에 따르면 화물차 등록 서류를 조작해 불법 증차한 혐의로 화물자동차사업협회와 협회에 소속된 정읍의 한 화물업체 등 3곳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각종 서류와 컴퓨터에 저장된 파일 등을 압수해 자료분석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압수수색한 자료를 통해 현행법상 일반화물차가 공급제한에 걸리자 폐차를 시켜야 할 일반화물차와 공급제한이 없는 특수화물차의 서류를 조작했는지 여부를 확인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검찰은 서류를 바꿔치기하는 과정에서 공무원과 협회, 화물운송업체 간 유착관계가 있는지에 대해서도 수사력을 집중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져 검찰 수사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윤승갑기자 pepeyoo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