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제통상진흥원, 프랜차이즈 가맹본부 개설지원사업에 5개 업체 선정
전북경제통상진흥원, 프랜차이즈 가맹본부 개설지원사업에 5개 업체 선정
  • 김대연
  • 승인 2013.04.11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경제통상진흥원(원장 장길호)이 올해 프랜차이즈 가맹본부 개설지원사업에 5개 업체를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선정된 업종으로는 외식업(3곳)과 제조·서비스업 각각 1곳으로 그동안 학계와 프랜차이즈업계, 창업컨설팅 등 7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을 통해 지원업체의 PT발표 및 종합역량평가를 심사했다.

선정된 업체는 진흥원과 개발회사 3자 협약체결 후, 총 소요경비의 75%(업체당 1천만원 한도)를 지원받아 가맹본부로 발돋움하기 위한 첫 삽을 뜨게 된다.

장길호 전북경제통상진흥원장은 “어려운 경제환경 속에서도 도내 우수소상공인들이 프랜차이즈업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 지원과 성장환경을 조성토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연기자 eod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