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지역 어음부도율 상승
전북지역 어음부도율 상승
  • 김대연
  • 승인 2013.05.22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전북지역의 어음부도율이 전달에 비해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은행 전북본부가 ‘2013년 4월 중 전북지역 어음부도 동향’을 분석한 결과 어음부도율은 1.19%로 전달(0.14%)보다 1.05%포인트 상승했다.

지역별로는 전주(0.08%→1.48%), 익산(0.02%→1.96%), 정읍(0.00%→0.02%)지역에서 상승했다.

신규 부도업체수는 3개로 전월 1개에 비해 2개 증가했으며 신설법인 수는 186개로 전월 183개보다 3개 증가했다.

/김대연기자 eod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