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훈 전주시장 예비후보,,의료영리화 반대
조지훈 전주시장 예비후보,,의료영리화 반대
  • 조석창
  • 승인 2014.03.13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지훈 전주시장 예비후보는 13일 김주형 전북도의사회 회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박근혜 정권이 추진하는 의료영리화와 원격진료는 국민건강권을 침해하고 지역경제에도 심각한 타격을 준다”며 강한 반대입장을 나타냈다.

조 예비후보는 “의료영리화 및 원격진료 허용은 의료민영화 즉 삼성 등 대기업자본의 의료공공성 훼손 및 의료시장 장악 논란이 끊이지 않았던 사안”이라며

“국민 건강권을 침해 받는 상황이 결코 일어나서는 안되며, 박근혜 정부가 강행하는 의료영리화와 원격진료 허용정책을 철회한다면 의료대란은 없을 것이다”며 정부의 결단을 촉구했다.

/조석창기자 js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