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의회,,LH관련사업 강력제재해야
전주시의회,,LH관련사업 강력제재해야
  • 조석창
  • 승인 2014.03.26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의회는 26일 전주시와 협의해 전주 효천지구 등 LH관련사업에 강력제재조치를 취할 것을 밝혔다. 시의회는 LH전북본부 전남광주 흡수통합과 관련, 시청 브리핑룸에서 성명서를 통해 LH전북본부의 광주전남본부 흡수통합계획을 당장 중단하라며 이같이 밝혔다.

시의회는 “LH공사가 비용절감을 이유로 흡수통합하는 것은 지역균형발전의 중요한 가치를 훼손하는 것”이라며 “LH전북본부가 광주전남으로 이전되면 만성지구 개발사업을 비롯한 각종 개발사업이 축소됨은 물론 전북의 낙후가 반복될 우려가 있다.

시와 협의해 강력제재조치를 취할 예정이다”고 주장했다. 이어 “만일 LH전북본부 통폐합이 불가피하다면 지역균형발전을 고려해 호남본부를 전북지역에 설치돼야 한다”고 말했다.

/조석창기자 js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