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사흘만에 관객 100만명↑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사흘만에 관객 100만명↑
  • 전북중앙
  • 승인 2014.04.27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가 개봉 사흘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침체된 극장가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는 26일 1312개 스크린에서 6556회 상영, 53만3210명을 모았다. 누적관객은 114만9456명이다.

상영 중인 영화 중 유일한 대작이라고 할 수 있는 '캡틴 아메리카, 윈터 솔져'(감독 조 루소·앤서니 루소)가 350만 관객을 넘어선 이후 흥행 동력이 약화됐고, 여기에 세월호 사고가 겹치면서 극장을 찾는 관객이 크게 줄었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의 후속작으로 스파이더맨의 열혈한 팬이던 남자가 우연히 특별한 신체적 능력을 갖추게 되면서 스파이더맨과 맞선다는 내용이다.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는 전작에서와 마찬가지로 할리우드 청춘스타 앤드루 가필드(31)가 맡았다. 스파이더맨을 위협하는 '일렉트로'는 제이미 폭스(47)가 연기했다. '해리 오스본'은 데인 드한(27), 스파이더맨의 여자친구 '그웬 스테이시'는 에마 스톤(26)이다.

전작에 이어 마크 웹(40) 감독이 연출했다. 웹 감독은 '500일의 서머'(2009)로 국내에 알려졌다. 한편, 26일 박스오피스 순위에서는 애니메이션 '천재 강아지 미스터 피바디'가 5만788명으로 2위, '캡틴 아메리카, 윈터 솔져'가 4만2060명으로 3위, 3만2075명의 '방황하는 칼날'이 4위, 2만2042명의 '다이버전트'가 5위에 올랐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