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크리스 없어도 잘나가요…한·중 동시 1위 기염
엑소, 크리스 없어도 잘나가요…한·중 동시 1위 기염
  • 전북중앙
  • 승인 2014.05.18 2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엑소(EXO)’가 멤버 크리스(24)의 독자 행동으로 뒤숭숭한 상황에서도 인기 상한가다. 한국은 물론 중국 음악프로그램까지 휩쓸었다.

한국 유닛 ‘엑소-K’는 17일 MBC TV ‘쇼! 음악중심’에서 타이틀곡 ‘중독(Overdose)’으로 컴백과 동시에 1위에 올랐다. MBC뮤직 ‘쇼챔피언’과 엠넷 ‘엠카운트다운’도 이미 점령했다.

중국 유닛 ‘엑소-M’도 같은 날 생방송된 중국 CCTV ‘글로벌 중문음악 방상방’에서 2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엑소-M은 이 프로그램에 출연하지 않았음에도 1위에 올라 치솟는 인기를 실감케 했다.

엑소-K와 엑소-M이 같은 날 같은 곡으로 한국과 중국의 음악 프로그램에서 1위에 오른 것은 처음이다.

엑소는 ‘중독’으로 미국 빌보드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서 한국 남자 가수로는 가장 높은 129위에 오르기도 했다. 히트시커스와 월드 앨범 순위에서는 각각 1위와 2위를 찍었다.

앞서 중국인 멤버 크리스는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을 해지해달라는 소송을 제기해 적지 않는 후유증이 우려되고 있다.

엑소-K는 18일 SBS TV ‘인기가요’에 등장한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