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크골프, 도내 생활체육 활성화 기대
파크골프, 도내 생활체육 활성화 기대
  • 조석창
  • 승인 2015.04.26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생활체육회 활성화 시동 공원중심 산책방식 비용 저렴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파크골프가 활성화 된다.

전북도생활체육회(회장 박승한)는 지난 23일 전북교육문화센터에서 ‘전라북도지역 파크골프 활성화 세미나’를 개최하고 파크골프 활성화에 힘찬 시동을 걸었다.

이 날 세미나는 전국파크골프연합회(회장 이금용)가 파크골프의 중요성과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하고 앞으로 활성화 방안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했다.

또 전북파크골프연합회 창립 총회를 열고 유건옥 전 전북산림조합 사무국장을 초대 회장으로 선출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서게 됐다.

도생활체육회는 앞으로 전주 및 무주 등 시군연합회 결성에 주력하는 한편 시군별 파크골프장 건립에도 노력할 계획이다.

도생활체육회 류창옥 사무처장은 “파크골프는 어르신들이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생활체육 종목으로 어르신생활체육활성화에 큰 인기를 모을 것이다”라며 “어르신 건강증진과 전북 생활체육 종목의 다양화를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내 파크골프는 군산과 완주, 진안 등 시군 연합회가 결성되어 있는 지역을 위주로 활성화되고 있으며 어르신들의 건강 종목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파크골프는 공원(Park)과 골프(Golf)의 합성어로 일반 골프장보다 소규모의 거리에서 쉽게 즐길 수 있는 운동이며 우드(목재) 클럽 하나만으로 가능한 간소화된 종목이다.

또한 공원을 중심으로 산책을 하며 운영되는 경기 방식과 비용이 저렴하다는 것이 연령층이 높은 어르신 계층은 물론 장애인과 일반 생활체육 동호인들이 선호하는 가장 큰 이유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