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사기 직장대항 축구대회, 예수병원 3연패
도지사기 직장대항 축구대회, 예수병원 3연패
  • 조석창
  • 승인 2015.04.30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4회 도지사기 직장대항 축구대회에서 예수병원이 3연패를 달성했다.

30일 전주덕진체련공원에서 열린 이번 대회는 전북도축구연합회(회장 유창희)가 주최한 가운데 이틀 간 열전을 펼쳤다.

예수병원은 결승에서 만난 휴비스팀을 2대1 역전승을 거두며 이번 대회 3연패를 거둬 우승기를 영원히 간직하는 영예를 안게 됐다.

2부 리그인 스페셜리그에서는 고창군청이 완산경찰서를 결승에서 만나 승부차기 끝에 3대2 승리를 거뒀다.

최우수선수에는 김태윤(예수병원), 전기홍(고창군청)이 선정됐고, 우수선수는 김민호(휴비스), 전성일(완산경찰서), 감독상은 신현배(예수병원), 박균학(고창군청)이 각각 수상했다.

또 김종필 심판과 황인만 도축구연합회이사가 심판상과 공로상을 각각 받았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