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 마시면 안압 증가해 녹내장 발생위험↑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 마시면 안압 증가해 녹내장 발생위험↑
  • 전북중앙
  • 승인 2015.08.04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高)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마시면 안압(眼壓)이 올라가 녹내장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3일 사단법인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부산메리놀병원 안과 이창규 박사팀이 눈 건강에 이상이 없는 2·30대 40명을 대상으로 2013년 8월부터 석달간 에너지 음료와 안압과의 상관관계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조사 결과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마신 사람들의 안압은 음료 섭취 후 12시간까지 높게 유지됐다.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섭취하기 전의 안압(단위 ㎜Hg)은 13.2였으나 음료 섭취 30분 후엔 14.5, 90분 후엔 14.9, 2시간 후엔 14.2, 12시간 후엔 14.3를 찍었다.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 섭취 후 2시간 동안은 무(無)카페인 비타민 음료를 섭취한 대상자보다 안압이 크게 높았으며 높아진 안압은 24시간까지도 유지됐다.

에너지 음료를 마신 뒤 안압이 섭취 전 수준으로 되돌아오기까지 24시간 이상 걸린 셈이다.

반면 비타민 음료를 마신 사람은 안압·혈압에서 모두 이렇다 할 변화를 보이지 않았다.

이 박사팀은 "이 결과는 카페인 섭취가 안압 상승에 영향을 준다는 이전의 연구들과 맥을 같이 한다"며 "안압이 높으면 녹내장에 걸릴 위험이 증가한다"고 설명했다.

카페인이 안압을 높이는 것은 카페인이 눈에 들어있는 방수(房水, 눈 속 모양체에서 생성되는 물 비슷한 성분으로 주 기능은 안압 유지)의 생산을 증가시키면서 방수가 빠져나가는 길을 막기 때문이다.

안압이 상승하면 시(視)신경이 높은 안압에 눌리거나 혈액공급이 잘 되지 않아 녹내장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

이 연구 결과(젊은 연령층에서의 에너지 음료 섭취와 안압과의 상관관계)는 '대한안과학회지' 7월호에 소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