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자부 '마을공동체 정원' 조성에 21억원 투입
행자부 '마을공동체 정원' 조성에 21억원 투입
  • 전북중앙
  • 승인 2016.06.12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자치부는 지역 주민이 공동으로 소유하고 운영하는 '마을공동체 정원' 11곳을 공모로 선정해 예산 21억원을 투입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달 공모를 거쳐 8월에 사업지역을 선정하고 9월부터 내년 8월까지 정원을 조성한다.

사업이 10년 이상 추진될 수 있도록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지역을 우선 선정해 단체 꽃밭과 가족 꽃밭, 꽃길 등을 만든다.

부지는 주거지역에서 가까운 미사용 공유지가 대상이다.

사업지역을 선정하면 지자체가 '정부3.0 국민디자인단'을 구성해 사업하고, 운영은 공모에 신청한 마을기업과 단체, 협회 등이 맡는다.

운영 비용은 회원 회비와 텃밭•꽃밭 분양 등으로 충당한다.

행자부는 주민조직 결성과 예산 지원 등 사업을 주관하며, 농식품부는 작물재배 프로그램 보급과 종자를 지원한다.

산림청은 원예관리 프로그램 보급과 정원에 필요한 묘목 등을 제공한다.

지난해에는 부산과 인천 남구, 시흥 등 8곳을 선정해 특별교부세와 자치단체 예산 등 35억원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