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황주서 탄도미사일 3발 발사
北, 황주서 탄도미사일 3발 발사
  • 전북중앙
  • 승인 2016.07.19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참 "새벽에 동해로 발사 비행거리 500~600km내외 남한 전 지역 타격거리

북한이 19일 새벽 스커드와 노동미사일로 추정되는 탄도미사일 3발을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은 오늘 새벽 5시 45분부터 6시 40분께까지 황해북도 황주 일대에서 동해 상으로 총 3발의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비행거리는 500∼600km 내외로, 부산을 포함한 남한 전 지역을 목표로 타격할 수 있는 충분한 거리"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미국 전략사령부는 처음 발사한 두 발을 스커드 계열 미사일로, 마지막 한 발을 노동미사일로 추정한다고 발표했다.

합참 관계자는 "세 발 중 한 발은 비행궤적이 명확지 않아 분석 중에 있다"고 말했다.

다른 관계자는 "한 발은 정상적인 궤도를 그리지 않았다"고 밝혀 발사 초기 추락했거나 공중폭발했을 가능성이 제기된다.

군은 중거리 탄도미사일인 노동미사일을 '고각 발사'나 연료를 줄이는 방식으로 사거리를 줄여 발사하는 과정에서 이상이 생겼을 가능성에도 주목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한미 군 당국이 지난 13일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를 경북 성주에 배치한다고 발표한 지 6일만으로, 이에 대한 반발 또는 '무력시위' 차원으로 풀이된다.

북한은 지난 11일 총참모부 포병국 '중대경고'를 통해 사드배치 장소가 확정되는 시각부터 물리적 대응조치가 실행될 것이라고 위협한 바 있다.

합참 관계자도 "포병국에서 경고한 것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