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최다 무패기록 사냥
전북현대 최다 무패기록 사냥
  • 조석창
  • 승인 2016.07.28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 광주FC와 홈경기 이종호-이동국 공격 나서
▲ 공격 자원에 힘 보탤 이동국

전북현대의 23경기 무패 기록행진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전북현대는 오는 30일 오후 7시 광주FC를 전주월드컵경기장으로 불러들여 K리그 최다 무패 기록 달성의 제물로 삼는다.

전북은 지난 24일 울산과의 홈경기에서 자신들이 세웠던 22경기 연속 무패 기록에 타이를 이루었다.

이번 광주와의 경기에서 자신의 기록을 경신하며 신기록 달성을 반드시 하겠다는 의지다.

전북은 이번 신기록 도전을 승리로 장식하기 위해 최강의 멤버를 구성할 계획이다.

울산전에서 결승골을 성공하며 득점포 부활을 선언한 김신욱과 경고 누적으로 인해 결장하며 체력을 충분히 회복한 이종호가 공격의 주축으로 나선다.

여기에 부상에서 회복한 이동국 또한 공격 자원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역사의 날이 될 이날 경기는 팬들에게도 선물을 준비했다.

‘오오렐레~ 썸머데이’로 지칭하며 시원한 왕부채를 입장하는 선착순으로 지급하며, 휴가철과 여름방학을 맞아 ‘대명리조트 아쿠아, 여수 디오션 리조트 워터파크 티켓’100여장을 이벤트를 통해 전달하기로 했다.

대기록 달성을 앞둔 최강희 감독은 “기록에 연연했으면 오히려 이루지 못했을 기록이다”며 “선수들이 기록에 대한 욕심보다는 팀을 위한 욕심을 냈기 때문에 가능했고, 홈 팬들의 열정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그런 선수들과 팬들에게 고맙고 박수를 보내고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