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전대 후보지지 오더 내린적 없다"
청와대 "전대 후보지지 오더 내린적 없다"
  • 전북중앙
  • 승인 2016.08.08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는 8일 새누리당 전당대회를 앞두고 특정후보 지지 '오더'를 내렸다는 주장이 당내에서 나오는 것과 관련, "청와대에서 특정인을 지지해달라고 요청하거나 오더를 내린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이같이 말한 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마치 청와대가 특정인을 지지하는 듯한 얘기가 횡행하는 것은 사실과 다를뿐더러 바람직하지도 않은 일이다.이런 일은 즉각 중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새누리당 당권주자들은 전당대회를 하루 앞두고 이른바 '오더 투표'(특정 계파에서 특정 후보를 찍으라고 내리는 지시에 따른 투표 행위)가 이뤄지고 있다는 의혹을 잇달아 제기하며 난타전을 벌이고 있다.

이에 대해 청와대는 당내에서 제기되는 친박(친박근혜)계 후보 지원을 위한 오더 투표 논란에 선을 그으면서 "당내 선거에 청와대를 끌어들이지 말라"는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풀이된다.

다른 관계자는 "청와대가 당 선거와 관련해 오더를 내린 것이 전혀 없는데도 사실이 아닌 주장으로 자꾸 기정사실로 하는 흐름이 형성되고 있다"며 "청와대를 전대에 끌어들이지 말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