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안한 소리의 즐거움 선사할 음악회 개최
편안한 소리의 즐거움 선사할 음악회 개최
  • 윤가빈
  • 승인 2016.09.19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국립전주박물관서 무료 야외공연

매월 제각기 다른 장르로 야외공연을 펼치는 박물관이 이달에는 음악회를 연다.

사단법인 마당과 공동 개최하는 이번 음악회는 ‘가을날의 뜨락음악회’다.

오는 24일, 오후 7시 박물관 마당에서 열리며, 어쿠스틱 기타듀오 2km와 백은선의 ‘가야금&해금’ 연주, 전주 MBC 합창단 ‘좋은 친구들’의 합창, 김재윤의 비올라와 김우재의 기타 협연 등으로 채워진다.

한편 박물관은 지역민들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를 위해 매월 둘째, 넷째 주 토요일 오후 6시에는 테마별 가족 영화를 상영하고, 셋째 주 토요일에는 문화공연을 운영하고 있다.

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뜨락음악회가 누구나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하고, 출연진 및 무대 등은 최상의 수준으로 준비했다”며 기대감을 높였다.

뜨락음악회는 무료 야외공연으로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윤가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