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빗물자원화분야 전국 최우수사례 선정
전주시 빗물자원화분야 전국 최우수사례 선정
  • 이신우
  • 승인 2017.02.16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빗물이용시설 운영 뛰어나

전주시가 의욕적으로 추진해온 빗물이용시설 설치 지원사업과 지하수 관리시스템 운영이 빗물자원화 분야 전국 최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전주시 맑은물사업본부는 16일 강원도 평창군 알펜시아리조트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7년 물종합기술연찬회’에서 빗물자원화 분야 최우수 기관 표창(국회부의장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물종합기술연찬회는 지속가능한 생태도시 구현을 위해 추진해온 ‘빗물이용시설 설치 지원사업’과 ‘선진형 지하수관리 통합정보인프라 구축·운영’ 성과를 중점 평가했다.

이번 수상은 전주시 빗물이용시설 설치 지원사업이 지난해 12월 경주에서 열린 ‘2016년 하수도연찬회’에서 전국 우수사례로 선정된 데 이은 쾌거다.

시는 그 동안 ‘지하수정보 인프라 구축을 통한 세수확대 및 환경보전’과 ‘빗물이용시설 정보관리시스템 구축·운영’ 등의 우수사례를 발표해 전국 공무원과 공기업과 기업 관계자, 연구소, 학계 전문가 등 1,000여명의 종사자들의 큰 관심을 이끌어냈다.

특히 시는 빗물이용시설 설치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관련조례를 제정하고, 지난 2010년부터 총 6억8,6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현재 총 145곳의 빗물이용시설을 구축·운영하고 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