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지방 재정 최우수기관 선정
부안군 지방 재정 최우수기관 선정
  • 김태영
  • 승인 2017.04.19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시군 유일 특교세 확보 추진실적점검 등 34.8% 달성

부안군은 행정자치부가 실시한 2017년 1분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실적 평가에서 전북 14개 시군 중 유일하게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재정인센티브로 특별교부세 4000만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올렸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국 243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지난 3월 말 기준 재정집행실적을 평가해 특별시, 광역시·도, 시, 군, 자치구 등 5개 그룹으로 나눠 우수 지자체를 선정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부안군은 권재민 부군수를 단장으로 매주 추진실적 점검회의 개최와 신속집행 10대 추진지침을 적극 활용하고 지난해 연말부터 선제적으로 집행에 필요한 사전절차 준비 등 집행률 제고에 총력을 기울였다.

그 결과 신속집행 대상액 2501억원 중 870억원을 집행해 행정자치부 집행목표인 25%를 크게 상회하는 34.8%의 집행률을 달성했다.

앞서 부안군은 행정자치부 2016년 하반기 지방재정 집행 추진실적 평가에서도 전국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4000만원의 재정인센티브를 받은 바 있다.

김종규 부안군수는 “지방재정 신속집행은 지역경제 활력 제고 및 민생안정을 위한 정부 중점정책으로 이번 우수기관 선정은 부안군 행정력의 신속성 및 효율성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오는 6월 말 평가에서도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안=김태영기자 kty568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