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VS광주FC전 '칼퇴-티켓' 판매
전북현대VS광주FC전 '칼퇴-티켓' 판매
  • 조석창
  • 승인 2017.07.13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착순 200명 대상 E/N석 요금 1만3,000원에 판매, 랜덤선물 증정

프로축구 전북현대는 올해로 세 번째 ‘칼퇴-티켓’을 판매한다.

오는 19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광주 FC와 경기에서 전북은 직장인들이 퇴근 후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칼퇴-티켓’을 판매해 다양한 이벤트를 펼친다.

도내 축구인들의 건전한 축구회식문화를 정착시키고자 지난 2015년부터 판매되고 있는 이번 티켓은 올해 세 번째를 맞는다.

이번 ‘칼퇴-티켓’은 선착순 200명을 대상으로 E/N석 성인 기준요금 1만2,000원에서 1,000원 인상된 1만3,000원에 판매한다.

‘칼퇴-티켓’을 구매한 직장인들은 경기장 입장 후 팔찌를 수령해 하프타임이 종료 될 때까지 하이트 맥주를 무제한(구단 보유 한도 내)으로 마실 수 있으며 선착순 100명의 직장인은 랜덤박스 선물까지 받는다.

또 티켓을 구매한 직장인들은 자신의 명함을‘칼퇴-티켓’명함 박스에 넣을 수 있고 가장 많은 명함을 제출한 회사는 선수들이 직접 방문해 직장인들과 만남의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지난해 이동국을 비롯한 선수단은‘칼퇴-티켓’최다 명함 모집 회사였던 익산 동우 화인켐을 찾아 사인회 및 기념촬영을 진행했다.

백승권 단장은“직장인들이 받은 스트레스를 축구장에 와서 마음껏 풀 수 있는 시간을 준비했다”며 “축구와 함께 하는 회식으로 직장 내 건강한 회식문화를 만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칼퇴-티켓’구매는 13일 오후 3시부터 인터파크에서 온라인 예매와 경기 당일 현장 매표소에서 구매할 수 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