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도당 지방선거 전략 논의
국민의당 도당 지방선거 전략 논의
  • 김일현
  • 승인 2017.09.12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지사-시장후보 인재영입 시급 국감서 도내 현안 대책 철저를

국민의당 소속 전북 국회의원들이 12일 저녁모임을 갖고 김종회 도당위원장 직무대행 취임 축하 및 내년 지방선거 전략을 논의했다.

김종회 도당 위원장 대행과 도내 의원들은 이 자리에서 전북 현안 추진에 중점을 둬 바닥으로 추락한 당 지지도를 끌어올리자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추석 연휴가 끝나면 본격적으로 지방선거 국면에 들어가게 된다면서 도당 지방선거기획단과 인재영입위원회를 출범해 당 회생에 주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도내 의원들은 김 위원장에게 “어려운 시기에 도당을 맡게 됐다.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김 위원장과 도내 의원들은 이날 모임에서 내년 지방선거에 출마할 도지사 후보, 전주시장 후보 등 주요 단체장 후보 공천과 관련해선 연말까지 인재를 최대한 영입해 경쟁하는 쪽으로 의견을 모았다.

국민의당 의원들은 특히 전북의 주요 현안인 국가예산 확보 및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 재가동, 새만금 속도전, 서남대 문제 등에 대해서도 이번 정기국회 국정감사에서 철저히 대책을 세우기로 했다.

/서울=김일현기자 khein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