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인재개발원, 자치분권-균형발전 과정 '성료'
지방인재개발원, 자치분권-균형발전 과정 '성료'
  • 최홍욱
  • 승인 2017.09.13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시군구 담당자 180명등 전문가 특강-현장 지식 공유 "국정체제 자치-소통이 중요"

지방자치인재개발원(원장 배진환)은 지난 12일부터 13일까지 전 시도 및 시군구 자치분권, 균형발전 담당 부서장(과장급) 약 180명을 대상으로 ‘자치분권ㆍ균형발전 과정’을 운영했다.

새 정부 4대 복합·혁신과제 가운데 하나인 자치분권ㆍ균형발전은 현 시점에서 가장 핵심적으로 추진해야 할 국정과제로 정책공유가 시급하다.

이에 자치인재원은 자치분권ㆍ균형발전 정책의 방향 제시 및 로드맵 공유하고 추진동력을 마련하고자 전 지자체 관련 담당자(부서장)들을 대상한 교육과정을 개설했다.

이번 교육과정은 정순관 지방자치발전위원장, 김영배 성북구청장, 최형식 담양군수, 임채원 국정기획자문위원(경희대 교수), 행정안전부 윤종진 자치분권정책관 등 일선 현장과 자치 분권 전문가들의 특강을 통해 지역현장에서 관련 정책을 펼쳐 나가야 할 공무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구성했다.

정순관 지방자치발전위원장이 새 정부의 자치분권 추진방향을 주제한 특강에서 현재 사회가 빠르게 변하고 그 핵심은 다양성과 역동성이라고 진단했다.

이런 변화를 담아낼 수 있는 국정운영체제는 역시 자치분권과 소통에 있다며 일선현장과 지방분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지방자치인재개발원은 새 정부 국정철학 공유·확산으로 지자체의 성공적인 국정과제 수행을 위한 추진동력을 마련하기 위해 일자리 창출, 지방분권, 인구절벽 해소 등 핵심 국정과제 중심으로 2017년 하반기 시책교육을 개편해 운영하고 있다.

배진환 원장은 “핵심 과제별로 국정시책교육을 실시하는 것이 국정과제 추진동력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새 정부 국정과제 공감대 마련과 전파·확산을 위한 교육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최홍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