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화장품기업 경쟁력 강화 맞손
남원시 화장품기업 경쟁력 강화 맞손
  • 장두선
  • 승인 2017.11.12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하이솔등 관내 5개 기업
기업지원 업무협약 체결
"행-재정지원-발굴 최선"
남원시는 지난 10일 하이솔, 원스킨화장품, 허브미, 지리산처럼, 바이네이쳐 등 관내 5개 기업과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업지원사업의 발굴과 수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남원시는 지난 10일 하이솔, 원스킨화장품, 허브미, 지리산처럼, 바이네이쳐 등 관내 5개 기업과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업지원사업의 발굴과 수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남원시(시장 이환주)는 지난 11월10일 하이솔(박이경 대표), 원스킨화장품(김경희 대표), 허브미(강민찬 대표), 지리산처럼(정정은 대표), 바이네이쳐(진영필 대표) 등 관내 5개 기업과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업지원사업의 발굴과 수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체결 후 기업의 대표들과 격이 없는 대화가 이어져 기업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은 이 환주 시장은 산업인프라 구축을 위한 정부지원 확보 노력과 성과를 소개하며 이렇게 조성된 기반시설들이 기업들의 성장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정책 발굴과 프로그램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산업기술정보 및 기업정보의 상호 교류, 남원․지리산권 자원을 이용한 화장품소재원료의 발굴과 제품화, 화장품 관련 연구 및 사업화 공모과제 공동발굴과 수행 등에 있어서 상호 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남원의 지속적인 정책적 지원 속에 남원 화장품산업은 지난2013년 3개 기업, 매출액 20억원에서 2017년 7개 기업, 매출액 125억원, 고용 193명으로 늘어났으며 전국적으로 130여 곳 에 불과한 우수화장품제조시설을 2곳이나 보유하게 됐다.

시는 특히, 올해 산업통상자원부 풀뿌리기업육성사업과 농림축산식품부 농생명산업연구개발사업에 선정돼 5년간 30억원의 국비지원을 확보해 제품해외인증, 상품기획․디자인개발 등 다각적인 지원프로그램을 기업에 제공하고 있어 앞으로도 지속적인 성장이 기대된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