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육아종합지원센터, 공동 육아 확산 창구역할 '톡톡'
전북육아종합지원센터, 공동 육아 확산 창구역할 '톡톡'
  • 박정미
  • 승인 2017.11.12 0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회 행복더함 육아 Festival
과학수사 체험교실등 큰호응
'제3회 전라북도 행복더함 육아페스티벌'이 열린 11일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에서 행사에 참석한 도내 육아맘들이 투맘쇼 공연을 보며 즐거워 하고 있다./김현표기자
'제3회 전라북도 행복더함 육아페스티벌'이 열린 11일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에서 행사에 참석한 도내 육아맘들이 투맘쇼 공연을 보며 즐거워 하고 있다./김현표기자

육아 스트레스로 지친 많은 육아맘들에게 힐링을 선사한 ‘제3회 행복 더함 육아 Festival’행사가 11일 막을 내렸다.

이번 행사는 전라북도와 지역 내 육아지원 서비스에 대한 중심연계 센터 기능을 하는 육아종합지원센터가 ‘공동의 육아’라는 문화를 지역사회에 확산시키기 위한 기획행사로 가족이 소통할 수 있는 창구역할을 이끌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전라북도가 ‘보육’과 ‘공동의 육아’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면서, 해를 거듭하고 있는 ‘행복 더함 육아 Festival’도 다양한 부대 행사와 콘텐츠들이 페스티벌의 퀄리티를 한층 더 업그레이드시켜가고 있다는 호평을 얻고 있다.

이 날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 일원에서 열린 행사 중 가장 하이라이트는 개그우먼 정경미, 김경아, 조승희 등이 출연한 ‘투맘쇼’콘서트.

보건복지부 지원을 받은 통(洞)통(通)육아콘서트인 투맘쇼는 자녀 양육분담에 대한 입담이 엄마들의 희로애락의 감정을 자극했다.

야외에서는 영유아 교통안전 홍보와 싸이카 탑승, 포돌이 포순이, CSI버스로 찾아가는 과학수사 체험교실과 경찰 기마대 체험, 소방차 타고 달리기, 뻥튀기, 떡메치기 체험 등을 추진, 예년보다 행사의 스펙트럼을 넓혔다.

전북도 관계자는 “행복 더함 육아 페스티발 행사는 영유아 자녀를 둔 부모에게 육아에 대한 자신감을 높이고 온 가족이 함께하는 여가문화 형성의 계기를 만들기 위한 행사”라면서 “내년에는 더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컨텐츠를 1년간 준비해서 엄마들과 가족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