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출발, 인생의 도전-성취감 표현한 헤비메탈
새로운 출발, 인생의 도전-성취감 표현한 헤비메탈
  • 조석창
  • 승인 2018.01.04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석창기자의 한 장의 음반이야기
Van Halen 'Jump'

1984년 등장-빌보드 차트 4주 연속 1위

2018년도 새로운 해가 솟았다.

지난 한 해 어려움을 뒤로 한 채 새로운 날에 기대감이 충만할 시기다.

매년 이맘때면 새로운 계획을 세우랴 한창이다.

금연, 금주, 결혼, 입사 등 저마다 다양한 설계를 신년을 맞고 있다.

그게 비록 ‘작심삼일’로 끝나도 말이다.

새로운 해는 새로운 출발이다.

현재보다 더 좋은 곳, 높은 곳으로 가고 싶으며 이를 위한 마음가짐을 단단히 하게 된다.

‘Jump’란 단어가 떠오른다.

말 그대로 도약이다.

인생은 도전과 성취감이 매우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며, 이를 위해 사람들은 항상 ‘점프’를 머릿속에 담아두고 있다.

점프를 제목으로 사용하는 노래는 많다.

이 중 가장 유명한 노래는 헤비메탈 그룹 Van Halen의 ‘Jump’다.

1984년 등장해 그 해 빌보드차트 4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이 곡이 대히트하게 되면서 Van Halen은 그야말로 자신들의 위상을 점프했다.

이곡의 히트는 당시로선 기대하지 못했던 성과다.

당시 팝계는 마돈나나 마이클 잭슨, 프린스 등이 주름을 잡던 시기로, 헤비메탈은 이제 한 물간 장르로 치부하던 시기다.

이런 와중에 메탈 사운드인 이 곡이 1위를 차지했으니 사람들의 이목을 붙잡은 것 당연지사다.

가사는 제목에서 암시할 수 있는 내용이다.

‘난 일어선다/ 무엇도 날 쓰러뜨리지 못해/ 넌 그까짓 일로 힘들어하지만 난 더 힘든 일도 겪었어/ 현실이 어떤지 알고 싶다면 펀치를 맞고 굴러 보는거야/ 차라리 점프를 하자/ 앞을 향해 점프를 하자’ 앨범의 성공은 수록곡 외에도 앨범 커버에도 눈길이 간다.

아기가 담배를 잡고 있는 앨범 커버 사진은 발매 당시 미국에서도 거센 논란을 받은 바 있다.

당연히 국내에는 앨범 재킷 그대로 발매되지 못했다.

하지만 최근 들어서는 오리지널 사진이 게재된 앨범을 구할 수 있게 됐으며, 'Jump'를 비롯해 'Hot For Teacher', 'Panama', 'I ll Wait' 등 주옥같은 히트곡들 덕분에 Van Halen 음반 중 가장 상업적인 성공과 함께 음악성을 인정받은 대표앨범이다.

벌써 2018년도가 1주일이 지났다.

아직도 신년 계획을 세우지 못했더라도 낙심하지 말고 Van Halen의 ‘Jump’처럼 인생의 도약발판을 만들어보자.

늦었다고 생각할 때가 가장 빠르다는 말처럼 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