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여성의 날'··· "여성에 대한 폭력 멈춰라"
'세계여성의 날'··· "여성에 대한 폭력 멈춰라"
  • 정병창
  • 승인 2018.03.08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여성단체 기념행사
성범죄 엄중한 처벌 요구
'3.8 세계여성의날 기념 전북여성대회'가 열린 8일 전주시 한옥마을 경기전 앞에서 대회 참석자들이 성평등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성평등 민주주의를 외치고 있다./김현표기자
'3.8 세계여성의날 기념 전북여성대회'가 열린 8일 전주시 한옥마을 경기전 앞에서 대회 참석자들이 성평등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성평등 민주주의를 외치고 있다./김현표기자

세계여성의 날을 맞은 8일 전북 여성단체들이 기념행사를 마련하고 최근 미투 운동으로 확산되고 있는 성범죄에 대한 엄중한 처벌을 요구하고 나섰다.

전주한옥마을에서 '내 삶을 바꾸는 성 평등 민주주의'를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전북지역 33개 여성단체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 '미투(#Me too)' 운동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또한 참석자들은 'Me too, With you', '여성에 대한 폭력을 멈추라', '동의 없는 성관계는 성폭력' 등의 문구가 적힌 손 피켓을 들며 캠페인을 전개했다.

신민경 전북여성단체연합 공동대표는 "올해 우리 사회는 변화를 요구하는 열망의 용광로"라며 "말하기가 모여 외침이 될 때 가부장적 사회, 성차별적 사회, 여성을 성적 대상으로 삼는 사회는 무너질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성매매 여성에 대한 처벌 금지와 낙태죄 폐지, 여성 노동자 임금 인상 등도 촉구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