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광찬 "전북 기초 학력 높일 특단 대책마련 시급"
유광찬 "전북 기초 학력 높일 특단 대책마련 시급"
  • 조석창
  • 승인 2018.03.12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광찬 예비후보는 전북기초 학력을 높일 특단의 대책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유 예비후보는 “최근 국정감사 자료를 보면 중학교 3학년 기준으로 전북의 기초학력 미달 학생 비율은 5.49%로, 전국 시도교육청 가운데 가장 높은 수준이다”며 “특히 국어, 영어, 수학 등 주요 교과목의 기초학력 미달 비율은 전국에서 가장 심각해, 3년 연속 전국 꼴찌를 기록했다”고 꼬집었다.

이어 “이같은 결과는 전북교육청이 기초학력 미달 사태에 대한 심각성도 깨닫지 못하고, 근본적인 대책 없이 안일하게 대처해 온 것임을 대변해 주는 것이다”며 “초등과 중등 특성에 맞는 학력신장 대책과 교육과정 지원정책을 마련해 전국 꼴찌 꼬리표를 떼어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