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경 "교육현장 목소리 읽지 못한 정책 지양돼야"
이재경 "교육현장 목소리 읽지 못한 정책 지양돼야"
  • 조석창
  • 승인 2018.03.19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경 예비후보는 하향식 교육정책에 대한 ‘변화’를 주문했다.

이 예비후보는 19일 “교육은 나라의 미래와 한 개인의 인생 전체를 결정하는 중요한 일이다”며 “교육현장의 목소리를 읽어내지 못한 채 하향식으로 주어지는 각종 정책은 최대한 지양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교육청이 학생과 학부모 지역사회의 필요와 요구에 맞는 다양한 교육적 실천을 하지 못하도록 작은 부분까지 규제하는 것은 옳지 않다”면서 “매뉴얼대로만 움직여주기를 강요하는 한 학교는 창의성과 자율성을 상실한 교육의 말단 행정기관에 지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 예비후보는 “교육철학과 정책은 공유하되 그 시행과 방법론에서는 학교 상황과 입장에서 충분히 자율성과 책무성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