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거석 "초중고 3월 첫주 '책가방 없는데이' 운영 필요"
서거석 "초중고 3월 첫주 '책가방 없는데이' 운영 필요"
  • 조석창
  • 승인 2018.03.21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거석 예비후보는 “모든 초중고 3월 첫 주를 ‘책가방 없데이(Day)’로 운영할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3월은 학교폭력이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등 학생은 물론, 학부모도 두렵고 심리적으로 불안정한 때”라며 “이 시기에 새로운 친구와 어울리고, 선생님과 상담하는 시간을 갖는다면 상호 유대감 형성은 물론, 각종 사고 예방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 예비후보는 “학기 내내 분산돼 있는 창의적체험활동 시간을 한 주에 집중 배정한 ‘책가방 없데이’는 새 친구와 친분 쌓기, 민주적 짝과 학급 규칙 정하기, 반가(班歌)와 반 구호 만들기, 학생자치회와 동아리 모임 구성 등 친구 간 교류의 시기로 활용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