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거석 "교원 인사 발령 3월→2월로 당겨야"
서거석 "교원 인사 발령 3월→2월로 당겨야"
  • 조석창
  • 승인 2018.03.28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거석 예비후보는 28일 “선생님과 아이들이 3월부터 수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학사운영을 개선할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기존의 학사운영으로는 새 학교로 근무지를 옮기는 교사들이 새학년을 준비하는 시간을 충분히 가질 수 없어 교사와 학생 모두가 힘든 3월이 된다”며 “종업식과 졸업식을 12월이나 1월로 옮기고, 교원 인사발령을 기존 3월1일에서 2월로 당기면 근무지를 옮기는 교사들이 새 학년을 준비하는 충분한 시간을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같은 제안은 신학기인 3월이 돼서야 교육활동이나 업무추진 계획을 세우고, 수업은 물론 학생 개개인의 특성을 파악해야 하는 기존 학사운영 시스템의 문제를 지적한 것으로 세종과 제주 등 일부 지역에서는 이미 시행 중이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