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9연승 기록도전··· 오늘 대구FC와 대격돌
전북현대, 9연승 기록도전··· 오늘 대구FC와 대격돌
  • 조석창
  • 승인 2018.05.0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월드컵경기장서 K리그 11R
전주서 8경기 전승 기록해 기대
이동국-로페즈-이승기 등 선발

연승을 향한 전북 현대의 기록도전은 계속 된다.

전북은 오는 2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리그 최하위인 대구 FC와 K리그1 11라운드를 치른다.

전북은 이날 경기에서 승리를 거둬 기록사냥을 향한 도전을 계속 진행할 예정이다.

전북은 현재 리그 8연승을 달리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무실점 승리를 거둘 경우 지난 2014년 기록인 K리그1 최다인 9연승과 함께 8경기 연속 무실점 타이를 이루게 된다.

전북의 기록달성을 무난하게 점쳐지고 있다.

전북은 올 시즌 전주성에서 열린 8경기 모두 승리를 거둔 바 있어 이날 승리로 전주성 전승 행진을 이어간다는 각오다.

이날 경기는 나이를 잊고 팀 내 득점 선두를 달리고 있는 이동국이 해결사로 나선다.

올 시즌 주로 후반에 투입돼 골을 기록하고 있지만 이날은 선발로 출전해 대구 골문을 두드리게 된다.

중원은 로페즈가 이승기와 이재성, 손준호로 이어지는 미드필드 라인을 구축해 환상적 공수를 보여줄 예정이고, 수비는 최보경, 이재성, 최철순, 김민재, 이용 등이 나서 무실점 경기기록에 힘을 보탤 각오다.

최강희 감독은 “연속으로 이어지고 있는 살인적 경기 일정을 통해 선수들의 부상과 징계 등으로 쉽지 않은 경기를 치르고 있다”며 “하지만 팬들의 응원으로 버티고 있으며, 특히 홈 경기인만큼 반드시 승리해 팬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