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배 "방송 토론 거절 소문 허위사실"
김영배 "방송 토론 거절 소문 허위사실"
  • 문성용
  • 승인 2018.05.15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 검증 필요시 토론 참여
방송거부 사실관계 무시 처사
추후 TV토론 참석 응하겠다

더불어민주당 김영배 익산시장 후보는 15일 시민 검증이 필요하다면 모든 방송 토론에 응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김영배 후보는 성명을 통해 “선관위에서 정한 법정 방송토론회는 물론이고, 추가 검증이 필요하다면 다른 방송토론회에도 참석 하겠다”고 피력했다.

이어 김 후보는 최근 민주평화당 정헌율 시장 후보의 기자회견 내용을 조목조목 반박했다.

김 후보는 “(저는) 법정 방송토론 뿐만 아니라 다른 토론도 수용하겠다는 의사를 분명히 밝힌 바 있다”며 “사정이 이러한데도 정 후보가 기자회견을 통해 (저의) 발언 전후 맥락과 사실 관계를 무시하고 방송토론 자체를 거부했다고 규정한 것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지적했다.

김 후보는 “발언 앞뒤를 자른 제목의 언론보도가 SNS를 통해 무차별 유포되고 있다”며 “공정선거 풍토 저해에 대한 우려를 금치 않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특히 “정 후보가 시민 절반이 자신을 모르기 때문에 방송토론을 이용해 홍보하겠다고 주장한 것은 황당스러운 처사”라며 “얼마나 한 일이 없고, 시민들과 소통을 하지 않았으면 그 많은 사람들이 현직시장을 모르겠느냐”고 직격탄을 날렸다.

김 후보는 “공직 후보자로서 이유 여하를 불문하고 시민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죄 드린다”며 “선관위의 법정 방송 토론으로 부족하다면, 추가 TV 토론에 응하겠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익산=문성용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