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상공인 북미정상회담 성공개최 환영 "평화 전환점"
도내 상공인 북미정상회담 성공개최 환영 "평화 전환점"
  • 김성아
  • 승인 2018.06.12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상공인들이 북미정상회담의 성공 개최를 환영했다.

전라북도상공회의소협의회(회장 이선홍)는 12일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에서 진행된 북미정상회담의 성공 개최를 환영하는 내용의 논평을 냈다.

이를 통해 “이번 회담에서 북한과 미국의 두 정상은 비핵화를 비롯한 평화로운 한반도를 만들기 위한 역사적 합의를 담은 합의문에 서명함으로써 1953년 이후 65년간 이어져 온 정전상태에 마침표를 찍을 수 있는 이정표를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남한과 북한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남은 냉전의 마지막 고리를 끊고 항구적인 평화체제 구축은 물론 세계 평화에 획기적인 전환점을 만들었다는 점에서 도내 상공인 모두 기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협의회는 이번 성공적인 북미정상회담을 계기로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으로 가는 새로운 길을 마련됐다고 확신, 남북경제교류 활성화는 물론 민족의 염원인 평화통일이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힘을 보탤 것을 다짐했다.

/김성아기자 tjdd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